“가해자 향한 분노가 원동력”…한밤중 ‘불꽃 편지’가 도착했다


[한겨레S] 디지털 성범죄 뉴스레터 쓰는 ‘추적단 불꽃’ 인터뷰불법 성착취 사이트 고발 지속해…“하나의 피해라도 줄여내야”

Source