고발장 전달 직전, 그 검사들은 왜 카톡 단체방에 모였나


지난해 4월3일 범여권 인사 고발장 전달 앞두고 손준성-한동훈-대검 대변인 메시지 주고받아“수사정보정책관 참여한 대화방 납득 어려워”

Source