“기성세대 청년담론은 허구…우리를 주류 정치에 가두지 말라”


한겨레경제사회연구원 ‘청년담론’ 화상 토론회 고용불안을 기성세대와 청년간 사회격차를 남녀문제로 모는 등 대결적인 세대주의 담론 안돼 정치권에선 이대남·이대녀 표현 ‘MZ세대’도 상품 소비자로 호명 청년의 삶을 너무 쉽게 정의해 청년 목소리 듣는건 환영하지만 기득권 사이 구색맞추기엔 반대 과거의 국가 차원 거대담론 넘어 지역 속 ‘동네청년’ 참여시켜 일상을 변화시킬 제도 마련해야

Source