‘대장동 의혹’ 김만배 “정영학이 설계하고 축성한 사업을 그와 검찰이 공격”


3일 오전 영장실질심사 출석…뇌물·배임 혐의 부인 “이재명 시장은 최선의 행정…우린 정책 따라 사업”

Source