“방치된 환경운동 자료 400만쪽 ‘디지털 서가’에 담았죠”


[짬] 숲과나눔 장재연 이사장

Source