“조선학교 아이들 초롱한 눈망울 잊지 못해 3년째 다시 찍고 있죠”


[짬] 다큐사진 전문 신동필 작가

Source