죽음 앞 극한의 순간에도 ‘깐부’를 잊지 않을게


[한겨레S] 커버스토리 : ‘오징어게임’ 열풍 뜯어보기

Source