첫 보도 뒤 2년 지났지만, 아직도 ‘그런 방’으로 모여드는 사람들


[한겨레S] n번방 보도, 그 뒤 2년

Source